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앙관련 글들을 누구나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사순 제 3 주:

그러자 포도 재배인이 그에게 대답하였다.

‘주인님, 이 나무를 올해만 그냥 두시지요.

그동안에 제가 그 둘레를 파서 거름을 주겠습니다.

9 그러면 내년에는 열매를 맺겠지요.

그러지 않으면 잘라 버리십시오.’”(복음)

.

네, 열매를 맺으라고 여태 계속 거름을 받았습니다.

 

오늘 제 2독서에서 '모두 구름과 바다 속에서 세례를 받아 모세와 하나가 되었습니다. 3 모두 똑같은 영적 양식을 먹고, 4 모두 똑같은 영적 음료를 마셨습니다. 그들은 자기들을 따라오는 영적 바위에서 솟는 물을 마셨는데, 그 바위가 곧 그리스도이셨습니다.'

 

미사, 말씀, 성사...등 이미 수없이 여러 경로를 통해 받은 거름, 그 주신 은총을 흡수를 못해서, 살아내지 못해서 탈이지만, 나는 안 보이고 다른 이들이 더 죄인으로 보이는 것이 더 큰 탈입니다.

.“너희는 그 갈릴래아 사람들이 그러한 변을 당하였다고 해서

다른 모든 갈릴래아 사람보다 더 큰 죄인이라고 생각하느냐?...또 실로암에 있던 탑이 무너지면서 깔려 죽은 그 열여덟 사람,

너희는 그들이 예루살렘에 사는 다른 모든 사람보다

더 큰 잘못을 하였다고 생각하느냐? 5 아니다. '(복음)

 

내가 받은 은총으로 눈에 보이지 않는, 세상에 보이지 않는 투명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가는 것이 아니라, '나는 있는 나다'(제 1 독서) 라고 말씀하신 것처럼, 그분은 살아계신 분이라는 것을, 보이는 그리스도인으로 살아내는 것입니다.

그 주신 은총을 살아내는 열매는 참으로 다양합니다.

사랑, 인내, 온유, 친절, 용서, 나눔...

이러한 것들을 추상적인 것이 되지 않게 눈에 보이게 드러내는 것이라 묵상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117 강하게 대항해야 하는 유혹 김성한 야고보 2018.05.22 5
4116 여러분이 용서 안 하면, 용서 안 함이 여러분에게 남는다는 얘기입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05.21 4
4115 십자가의 상처...부활할 그리스도인의 모습 김성한 야고보 2018.05.21 8
4114 성령님께서 주시는 다양한 표현의 능력 김성한 야고보 2018.05.20 4
4113 너는 이들이 나를 사랑하는 것보다 더 나를 사랑하느냐? 김성한 야고보 2018.05.18 6
4112 소년 레지오 단원들의 영성? 김성한 야고보 2018.05.16 10
4111 2018년도 첫영성체 이야기. 김재화 시몬 2018.05.14 30
4110 “참된 사랑은 예수님으로부터 배웁니다”-바티칸 방송국 교황님 말씀 김성한 야고보 2018.05.13 11
4109 어떻게 말씀안에, 당신안에 머무는지를 가르쳐 주십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05.07 5
4108 내가 그분에게 붙어만 있는지 아님 받은 영양분을 흡수했는지는...말씀이 내 삶에서 말씀을 드러내는 에너지로 쓰일때 김성한 야고보 2018.04.29 12
4107 다른 이들 앞에 빛으로 세우심 김성한 야고보 2018.04.29 5
4106 종이 주인보다 높지 않지만 그리 안되는 현실 김성한 야고보 2018.04.26 9
4105 다른 이들이 뿌린 독이 그에게 아무런 해도 끼치지 못하고 오히려 표징이... 김성한 야고보 2018.04.26 2
4104 주님, 절대 안 됩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04.24 5
4103 소떼를 모시는 예수님? 김성한 야고보 2018.04.21 6
4102 아들의 단어적 이해함을 넘어선 아들의 실천적인 이해. 김성한 야고보 2018.04.21 3
4101 레지오의 카리스마 김성한 야고보 2018.04.21 8
4100 영혼에 힘과 생명을 주는 거북하고 귀에 거슬리는 말씀 김성한 야고보 2018.04.21 4
4099 내가 모신 성체가 나에게 어떤 빵이였는지 김성한 야고보 2018.04.18 5
4098 너희는 이 일의 증인이다 김성한 야고보 2018.04.18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