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신앙관련 글들을 누구나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먼지가 되면 7 (면봉) 2분
저는 머리를 감고 나면 귀에 물이 들어가 염증이 생기곤 하기 때문에 꼭 면봉으로 귀를 닦아내는 버릇이 있습니다.
며칠 전 부터 그 면봉이 거의 떨어져 가고 있었기에 수시로 아내에게 면봉을 사다 놓으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아내는 매번 잊어버렸고 사다 놓지 않았습니다. 

요즘 좀 잘 해주니까 버릇이 점점 나빠져 남편을 우습게 보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저는 즉시 제가 또 묵은 사람을 살고 있다고 회개하게 되었고 아내가 잘 잊어버리는 버릇을 남편인 내가 도와주어야 한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즉시 종이에다 “면봉 좀 부탁합니다.” 라고 써서 냉장고 문에다 붙여 놓았습니다. 아내가 그 종이를 보고 큰소리로 정말 고맙다고 했습니다.  
아내는 저의 요즘의 모습을 보고 더욱더 남편을 사랑해야겠다고 했습니다.
아무 것도 아닌 작은 일들이지만 저는 요즘 저의 마음이 점점 더 넓어져가고 있는 것을 느낍니다. 그리고 넓어진 만큼 그 자리에 하느님께서 들어오심을 알게 됩니다. (먼지가 되어 14쪽)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202 나의 잘못을 은총으로 바꾸기?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7
4201 '네가 나를 더 아프게 한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5
4200 그분의 잔치에 오라는 말씀을 하루에도 수 없이 듣습니다. 전혀 다른 말로 듣습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06 12
4199 이미 들어와 함께하고 있는 도둑 ?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13
4198 환희의 신비 묵상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9
4197 ...라고 쓴다 김성한 야고보 2018.10.22 10
4196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 김성한 야고보 2018.10.19 4
4195 가정교회 김성한 야고보 2018.10.17 15
4194 엄청난 하느님의 말씀이 그냥 말씀만의 엄청남으로 끝나는 이유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15
4193 저희 마음이 슬기를 얻는 법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13
4192 짝사랑 김성한 야고보 2018.10.10 11
4191 레지오는...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10
4190 따로 분리될 수 없고 한 집에 꼭 같이 있어야 하는 마리아와 마르타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19
4189 새 영세자와 새 견진세례자를 찾습니다. 황선철 사도요한 2018.10.08 14
4188 얼마나, 언제쯤 이었습니까? 김성한 야고보 2018.10.07 4
4187 복음묵상의 더 깊은 곳 김성한 야고보 2018.10.03 5
4186 매일 교리교사 모집?: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11
4185 가분수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3
4184 그분을 안다고 증언하는 것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3
4183 사랑의 실천 앞에서 김성한 야고보 2018.09.20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