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토요일 오후 5시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저녁 미사는
    코로나로인해 당분간 없습니다.

온라인 봉헌

온라인 봉헌[클릭]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본당 신부님 교중 미사의 짧은 강론 버전 입니다.

제1독서

<여러분께서 감옥에 가두신 그 사람들이 지금 성전에서 백성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 사도행전의 말씀입니다.5,17-26
그 무렵 17 대사제가 자기의 모든 동조자 곧 사두가이파와 함께 나섰다.
그들은 시기심에 가득 차 18 사도들을 붙잡아다가 공영 감옥에 가두었다.
19 그런데 주님의 천사가 밤에 감옥 문을 열고 사도들을 데리고 나와 말하였다.
20 “가거라. 성전에 서서 이 생명의 말씀을 모두 백성에게 전하여라.”
21 그 말을 듣고 사도들은 이른 아침에 성전으로 들어가 가르쳤다.
한편 대사제와 그의 동조자들은 모여 와서
최고 의회 곧 이스라엘 자손들의 모든 원로단을 소집하고,
감옥으로 사람을 보내어 사도들을 데려오게 하였다.
22 경비병들이 감옥에 이르러 보니 사도들이 없으므로 되돌아가 보고하였다.
23 “저희가 보니 감옥 문은 굳게 잠겨 있고 문마다 간수가 서 있었습니다.
그런데 문을 열어 보니 안에는 아무도 없었습니다.”
24 성전 경비대장과 수석 사제들은 이 말을 듣고
일이 앞으로 어떻게 될 것인가 하며, 사도들 때문에 몹시 당황해하였다.
25 그때에 어떤 사람이 와서 그들에게 보고하였다.
“여러분께서 감옥에 가두신 그 사람들이
지금 성전에 서서 백성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26 그러자 성전 경비대장이 경비병들과 함께 가서 사도들을 데리고 왔다.
그러나 백성에게 돌을 맞을까 두려워 폭력을 쓰지는 않았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하느님께서 아들을 세상에 보내신 것은 세상이 아들을 통하여 구원을 받게 하시려는 것이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3,16-21
16 하느님께서는 세상을 너무나 사랑하신 나머지 외아들을 내주시어,
그를 믿는 사람은 누구나 멸망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셨다.
17 하느님께서 아들을 세상에 보내신 것은, 세상을 심판하시려는 것이 아니라
세상이 아들을 통하여 구원을 받게 하시려는 것이다.
18 아들을 믿는 사람은 심판을 받지 않는다.
그러나 믿지 않는 자는 이미 심판을 받았다.
하느님의 외아들의 이름을 믿지 않았기 때문이다. 19 그 심판은 이러하다.
빛이 이 세상에 왔지만, 사람들은 빛보다 어둠을 더 사랑하였다.
그들이 하는 일이 악하였기 때문이다.
20 악을 저지르는 자는 누구나 빛을 미워하고 빛으로 나아가지 않는다.
자기가 한 일이 드러나지 않게 하려는 것이다.

21 그러나 진리를 실천하는 이는 빛으로 나아간다.
자기가 한 일이 하느님 안에서 이루어졌음을 드러내려는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당일 강론을 녹음한 음성 화일입니다.

아래 mp3화일을 클릭하면 들으실 수 있습니다.

 

220427_001.mp3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466 [토막 강론] 연중 제14주일 C Lk 10,1-12.17-20 의식성찰 file 이동욱 도마 2022.07.03 11
4465 [토막 강론] 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 사도 대축일 Mt 16,13-19 얼굴과 열쇠 file 이동욱 도마 2022.06.29 6
4464 [토막 강론] 연중 제13주일(교황 주일) C Lk 9,51-62 부르심 file 이동욱 도마 2022.06.26 10
4463 [토막 강론] 연중 제12주 수 Mt 7,15-20 겉과 속 file 이동욱 도마 2022.06.22 19
4462 [토막 강론] 지극히 거룩하신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 C Lk 9,11-17 양심성찰 file 이동욱 도마 2022.06.19 11
4461 [토막 강론] 지극히 거룩하신 삼위일체 대축일 C Joh 16,12-15 성호경 file 이동욱 도마 2022.06.11 21
4460 [토막 강론] 연중 제10주 수 Mt 5,17-19 신앙 file 이동욱 도마 2022.06.08 19
4459 [토막 강론] 성령 강림 대축일 C Joh 20,19-23 숨 file 이동욱 도마 2022.06.05 14
4458 [토막 강론] 성 유스티노 순교자 기념일 Joh 17,11ㄷ-19 진리 file 이동욱 도마 2022.06.01 21
4457 [토막 강론] 주님 승천 대축일 C Lk 24,46-53 경청 file 이동욱 도마 2022.05.29 16
4456 [토막 강론] 부활 제6주 수 Joh 16,12-15 진리의 영 file 이동욱 도마 2022.05.25 18
4455 [토막 강론] 부활 제6주일 C Joh 14,23-29 기억 file 이동욱 도마 2022.05.22 34
4454 [토막 강론] 부활 제5주 금 Joh 15,12-17 계명 (교사회 감사미사) file 이동욱 도마 2022.05.20 21
4453 [토막 강론] 부활 제5주 수 Joh 15,1-8 머문 자리 file 이동욱 도마 2022.05.18 18
4452 [토막 강론] 부활 제5주일 C Joh 13,31-35 새로운 사랑 file 이동욱 도마 2022.05.15 18
4451 [토막 강론] 부활 제4주 수 Joh 12,44-50 말씀의 종 file 이동욱 도마 2022.05.11 15
4450 [토막 강론] 부활 제4주일 (성소주일) C Joh 10,27-30 성소 file 이동욱 도마 2022.05.08 19
4449 [토막 강론] 부활 제3주 수 Joh 6,35-40 부활 file 이동욱 도마 2022.05.04 16
4448 [토막 강론] 부활 제3주일(생명 주일) C Joh 21,1-19 미사 사랑 file 이동욱 도마 2022.05.01 17
» [토막 강론] 부활 제2주 수 Joh 3,16-21 열기(熱氣) file 이동욱 도마 2022.04.27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