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평일미사

    
    
   

온라인 봉헌

온라인 봉헌[클릭]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본당 신부님 교중 미사의 짧은 강론 버전 입니다.

본기도

주님,
주님 백성의 간절한 기도를 자애로이 들으시어
저희가 해야 할 일을 깨닫고 깨달은 것을 실천하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제1독서

<주님, 말씀하십시오. 당신 종이 듣고 있습니다.>
▥ 사무엘기 상권의 말씀입니다.3,1-10.19-20
그 무렵 1 소년 사무엘은 엘리 앞에서 주님을 섬기고 있었다.
그때에는 주님의 말씀이 드물게 내렸고 환시도 자주 있지 않았다.
2 어느 날 엘리는 잠자리에 누워 자고 있었다.
그는 이미 눈이 침침해지기 시작하여 잘 볼 수가 없었다.
3 하느님의 등불이 아직 꺼지기 전에,
사무엘이 하느님의 궤가 있는 주님의 성전에서 자고 있었는데,
4 주님께서 사무엘을 부르셨다. 그가 “예.” 하고 대답하고는,
5 엘리에게 달려가서 “저를 부르셨지요? 저 여기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그러나 엘리는 “나는 너를 부른 적이 없다. 돌아가 자라.” 하였다.
그래서 사무엘은 돌아와 자리에 누웠다.
6 주님께서 다시 사무엘을 부르시자, 그가 일어나 엘리에게 가서,
“저를 부르셨지요? 저 여기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그러나 엘리는 “내 아들아, 나는 너를 부른 적이 없다. 돌아가 자라.” 하였다.
7 사무엘은 아직 주님을 알지 못하고,
주님의 말씀이 사무엘에게 드러난 적이 없었던 것이다.
8 주님께서 세 번째로 다시 사무엘을 부르시자,
그는 일어나 엘리에게 가서,
“저를 부르셨지요? 저 여기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그제야 엘리는 주님께서 그 아이를 부르고 계시는 줄 알아차리고,
9 사무엘에게 일렀다.
“가서 자라. 누군가 다시 너를 부르거든,
‘주님, 말씀하십시오. 당신 종이 듣고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여라.”
사무엘은 돌아와 잠자리에 누웠다.
10 주님께서 찾아와 서시어,
아까처럼 “사무엘아, 사무엘아!” 하고 부르셨다.
사무엘은 “말씀하십시오. 당신 종이 듣고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19 사무엘이 자라는 동안 주님께서 그와 함께 계시어,
그가 한 말은 한마디도 땅에 떨어지지 않게 하셨다.

20 단에서 브에르 세바에 이르기까지 온 이스라엘은
사무엘이 주님의 믿음직한 예언자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40(39),2ㄱㄴ과 5.7-8ㄱㄴ.8ㄷ-9.10(◎ 8ㄴ과 9ㄱ 참
주님, 보소서, 당신 뜻을 이루려 제가 왔나이다.
○ 주님께 바라고 또 바랐더니, 나를 굽어보셨네. 행복하여라, 주님을 신뢰하는 사람! 오만한 자들과 어울리지 않고, 거짓된 자들을 따르지 않는 사람! ◎
○ 당신은 희생과 제물을 즐기지 않으시고, 도리어 저의 귀를 열어 주셨나이다. 번제물과 속죄 제물을 바라지 않으셨나이다. 제가 아뢰었나이다. “보소서, 제가 왔나이다.” ◎
○ 두루마리에 저의 일이 적혀 있나이다. 주 하느님, 저는 당신 뜻 즐겨 이루나이다. 당신 가르침 제 가슴속에 새겨져 있나이다.
○ 저는 큰 모임에서 정의를 선포하나이다. 보소서, 제 입술 다물지 않음을. 주님, 당신은 아시나이다. ◎

복음 환호송

요한 10,27 참조
◎ 알렐루야.
○ 주님이 말씀하신다. 내 양들은 내 목소리를 알아듣는다. 나는 그들을 알고 그들은 나를 따른다.
◎ 알렐루야.

복음

<예수님께서는 갖가지 질병을 앓는 많은 사람을 고쳐 주셨다.>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9-39


그 무렵 예수님께서 29 회당에서 나오시어,
야고보와 요한과 함께 곧바로 시몬과 안드레아의 집으로 가셨다.
30 그때에 시몬의 장모가 열병으로 누워 있어서,
사람들이 곧바로 예수님께 그 부인의 사정을 이야기하였다.
31 예수님께서 그 부인에게 다가가시어 손을 잡아 일으키시니 열이 가셨다.
그러자 부인은 그들의 시중을 들었다.
32 저녁이 되고 해가 지자,
사람들이 병든 이들과 마귀 들린 이들을 모두 예수님께 데려왔다.
33 온 고을 사람들이 문 앞에 모여들었다.
34 예수님께서는 갖가지 질병을 앓는 많은 사람을 고쳐 주시고
많은 마귀를 쫓아내셨다.
그러면서 마귀들이 말하는 것을 허락하지 않으셨다.
그들이 당신을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35 다음 날 새벽 아직 캄캄할 때,
예수님께서는 일어나 외딴곳으로 나가시어 그곳에서 기도하셨다.
36 시몬과 그 일행이 예수님을 찾아 나섰다가
37 그분을 만나자, “모두 스승님을 찾고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38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다른 이웃 고을들을 찾아가자. 그곳에도 내가 복음을 선포해야 한다.
사실 나는 그 일을 하려고 떠나온 것이다.”

39 그러고 나서 예수님께서는 온 갈릴래아를 다니시며,
회당에서 복음을 선포하시고 마귀들을 쫓아내셨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당일 강론을 녹음한 음성 화일입니다.

 

220112_001.mp3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 [토막 강론] 연중 제1주간 수 Mk 1,29-39 소명 file 이동욱 도마 2022.01.12 18
4417 [토막 강론] 주님 세례 축일 C Lk 3,15-16.21-22 세례는 참회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12
4416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수 Mk 6,45-52 용기와 두려움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7
4415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Mt 2,1-12 공현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2 27
4414 [토막 강론] 천주의 성모 마리아 대축일(세계 평화의 날) Lk 2,16-21 성모님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1 16
4413 [토막 강론] 성탄 팔일 축제 제5일 Lk 2,22-35 "율법에 따라"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9 13
4412 [토막 강론]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가정 축일(가정 성화 주간) Lk 2,41-52 "체리의 성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6 16
4411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낮 미사 Joh 1,1-18 말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5 18
4410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밤 미사 Lk 2,1-14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4 19
4409 [토막 강론] 12월 22일 Lk 1,46-56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2 14
4408 [토막 강론] 대림 제4주일 C Lk 1,39-45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9 15
4407 [토막 강론] 대림 제3주 수 Lk 7,18ㄴ-23 행복과 불행; 비움과 채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5 28
4406 [토막 강론] 대림 제3주일 C Lk 3,10-18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1 24
4405 [토막 강론] 한국 교회의 수호자, 원죄 없이 잉태되신 복되신 동정 마리아 대축일 Lk 1,26-38 자기 욕심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8 20
4404 [토막 강론] 대림 제2주일 C Lk 3,1-6 "죄의 용서를 위한 회개"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5 17
4403 [토막 강론] 대림 제1주 수 Mt 15,29-37 가엾음, 자궁의 마음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1 22
4402 [토막 강론] 대림 제1주일 C Lk 21,25-28.34-36 대림초 회개 [1]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8 24
4401 [토막 강론] 연중 제34주 수 Lk 21,12-19 미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4 48
4400 [토막 강론} 온 누리의 임금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왕 대축일 B Joh 18,33ㄴ-37 고해소 [1] 이동욱 도마 2021.11.21 17
4399 [토막 강론] 연중 제33주 수 Lk 19,11ㄴ-28 충실 file 이동욱 도마 2021.11.17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