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평일미사

    
    
   

온라인 봉헌

온라인 봉헌[클릭]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본당 신부님 교중 미사의 짧은 강론 버전 입니다.

제1독서

<우리가 서로 사랑하면, 하느님께서 우리 안에 머무르십니다.>
▥ 요한 1서의 말씀입니다.4,11-18
11 사랑하는 여러분, 하느님께서 우리를 이렇게 사랑하셨으니
우리도 서로 사랑해야 합니다.
12 지금까지 하느님을 본 사람은 없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서로 사랑하면,
하느님께서 우리 안에 머무르시고 그분 사랑이 우리에게서 완성됩니다.
13 하느님께서는 우리에게 당신의 영을 나누어 주셨습니다.
우리는 이 사실로 우리가 그분 안에 머무르고
그분께서 우리 안에 머무르신다는 것을 압니다.
14 그리고 우리는 아버지께서 아드님을 세상의 구원자로
보내신 것을 보았고 또 증언합니다.
15 누구든지 예수님께서 하느님의 아드님이심을 고백하면,
하느님께서 그 사람 안에 머무르시고 그 사람도 하느님 안에 머무릅니다.
16 하느님께서 우리에게 베푸시는 사랑을 우리는 알게 되었고 또 믿게 되었습니다.
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사랑 안에 머무르는 사람은 하느님 안에 머무르고
하느님께서도 그 사람 안에 머무르십니다.
17 사랑이 우리에게서 완성되었다는 것은,
우리도 이 세상에서 그분처럼 살고 있기에
우리가 심판 날에 확신을 가질 수 있다는 사실에서 드러납니다.
18 사랑에는 두려움이 없습니다.
완전한 사랑은 두려움을 쫓아냅니다.
두려움은 벌과 관련되기 때문입니다.
두려워하는 이는 아직 자기의 사랑을 완성하지 못한 사람입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호수 위를 걸으시는 것을 보았다.>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6,45-52
예수님께서는 오천 명을 배불리 먹이신 뒤, 45 곧 제자들을 재촉하시어
배를 타고 건너편 벳사이다로 먼저 가게 하시고,
그동안에 당신께서는 군중을 돌려보내셨다.
46 그들과 작별하신 뒤에 예수님께서는 기도하시려고 산에 가셨다.
47 저녁이 되었을 때, 배는 호수 한가운데에 있었고
예수님께서는 혼자 뭍에 계셨다.
48 마침 맞바람이 불어 노를 젓느라고 애를 쓰는 제자들을 보시고,
예수님께서는 새벽녘에 호수 위를 걸으시어 그들 쪽으로 가셨다.
그분께서는 그들 곁을 지나가려고 하셨다.
49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호수 위를 걸으시는 것을 보고,
유령인 줄로 생각하여 비명을 질렀다.
50 모두 그분을 보고 겁에 질렸던 것이다.
예수님께서는 곧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용기를 내어라.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51 그러고 나서 그들이 탄 배에 오르시니 바람이 멎었다.
그들은 너무 놀라 넋을 잃었다.
52 그들은 빵의 기적을 깨닫지 못하고 오히려 마음이 완고해졌던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당일 강론을 녹음한 음성 화일입니다.

 

220105_001.mp3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418 [토막 강론] 연중 제1주간 수 Mk 1,29-39 소명 file 이동욱 도마 2022.01.12 18
4417 [토막 강론] 주님 세례 축일 C Lk 3,15-16.21-22 세례는 참회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12
»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수 Mk 6,45-52 용기와 두려움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7
4415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Mt 2,1-12 공현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2 27
4414 [토막 강론] 천주의 성모 마리아 대축일(세계 평화의 날) Lk 2,16-21 성모님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1 16
4413 [토막 강론] 성탄 팔일 축제 제5일 Lk 2,22-35 "율법에 따라"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9 13
4412 [토막 강론]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가정 축일(가정 성화 주간) Lk 2,41-52 "체리의 성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6 16
4411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낮 미사 Joh 1,1-18 말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5 18
4410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밤 미사 Lk 2,1-14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4 19
4409 [토막 강론] 12월 22일 Lk 1,46-56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2 14
4408 [토막 강론] 대림 제4주일 C Lk 1,39-45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9 15
4407 [토막 강론] 대림 제3주 수 Lk 7,18ㄴ-23 행복과 불행; 비움과 채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5 28
4406 [토막 강론] 대림 제3주일 C Lk 3,10-18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1 24
4405 [토막 강론] 한국 교회의 수호자, 원죄 없이 잉태되신 복되신 동정 마리아 대축일 Lk 1,26-38 자기 욕심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8 20
4404 [토막 강론] 대림 제2주일 C Lk 3,1-6 "죄의 용서를 위한 회개"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5 17
4403 [토막 강론] 대림 제1주 수 Mt 15,29-37 가엾음, 자궁의 마음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1 22
4402 [토막 강론] 대림 제1주일 C Lk 21,25-28.34-36 대림초 회개 [1]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8 24
4401 [토막 강론] 연중 제34주 수 Lk 21,12-19 미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4 48
4400 [토막 강론} 온 누리의 임금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왕 대축일 B Joh 18,33ㄴ-37 고해소 [1] 이동욱 도마 2021.11.21 17
4399 [토막 강론] 연중 제33주 수 Lk 19,11ㄴ-28 충실 file 이동욱 도마 2021.11.17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