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평일미사

    
    
   

온라인 봉헌

온라인 봉헌[클릭]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본당 신부님 교중 미사의 짧은 강론 버전 입니다.

복음

<우리는 동방에서 임금님께 경배하러 왔습니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1-12


1 예수님께서는 헤로데 임금 때에 유다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셨다.
그러자 동방에서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와서,
2 “유다인들의 임금으로 태어나신 분이 어디 계십니까?
우리는 동방에서 그분의 별을 보고 그분께 경배하러 왔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3 이 말을 듣고 헤로데 임금을 비롯하여 온 예루살렘이 깜짝 놀랐다.
4 헤로데는 백성의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을 모두 모아 놓고,
메시아가 태어날 곳이 어디인지 물어보았다.
5 그들이 헤로데에게 말하였다.
“유다 베들레헴입니다. 사실 예언자가 이렇게 기록해 놓았습니다.
6 ‘유다 땅 베들레헴아,
너는 유다의 주요 고을 가운데 결코 가장 작은 고을이 아니다.
너에게서 통치자가 나와 내 백성 이스라엘을 보살피리라.’”
7 그때에 헤로데는 박사들을 몰래 불러
별이 나타난 시간을 정확히 알아내고서는,
8 그들을 베들레헴으로 보내면서 말하였다.
“가서 그 아기에 관하여 잘 알아보시오.
그리고 그 아기를 찾거든 나에게 알려 주시오. 나도 가서 경배하겠소.”
9 그들은 임금의 말을 듣고 길을 떠났다.
그러자 동방에서 본 별이 그들을 앞서 가다가,
아기가 있는 곳 위에 이르러 멈추었다.
10 그들은 그 별을 보고 더없이 기뻐하였다.
11 그리고 그 집에 들어가 어머니 마리아와 함께 있는 아기를 보고
땅에 엎드려 경배하였다.
또 보물 상자를 열고 아기에게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예물로 드렸다.
12 그들은 꿈에 헤로데에게 돌아가지 말라는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고장에 돌아갔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신경>

 

당일 강론을 녹음한 음성 화일입니다.

 

220102_001.mp3

 

참조:

 

Mt 14,22~33 물 위를 걸으시다 (마르 6,45-52); (요한 6,16-21)

22 예수님께서는 곧 제자들을 재촉하시어 배를 타고 건너편으로 먼저 가게 하시고, 그동안에 당신께서는 군중을 돌려보내셨다. 23 군중을 돌려보내신 뒤, 예수님께서는 따로 기도하시려고 산에 오르셨다. 그리고 저녁때가 되었는데도 혼자 거기에 계셨다. 24 배는 이미 뭍에서 여러 스타디온 떨어져 있었는데, 마침 맞바람이 불어 파도에 시달리고 있었다.

25 예수님께서는 새벽에 호수 위를 걸으시어 그들 쪽으로 가셨다. 26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호수 위를 걸으시는 것을 보고 겁에 질려 “유령이다!” 하며 두려워 소리를 질러 댔다. 27 예수님께서는 곧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용기를 내어라.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28 그러자 베드로가 말하였다. “주님, 주님이시거든 저더러 물 위를 걸어오라고 명령하십시오.” 29 예수님께서 “오너라.” 하시자, 베드로가 배에서 내려 물 위를 걸어 예수님께 갔다. 30 그러나 거센 바람을 보고서는 그만 두려워졌다. 그래서 물에 빠져 들기 시작하자, "주님, 저를 구해 주십시오." 하고 소리를 질렀다. 31 예수님께서 곧 손을 내밀어 그를 붙잡으시고, “이 믿음이 약한 자야, 왜 의심하였느냐?” 하고 말씀하셨다. 32 그러고 나서 그들이 배에 오르자 바람이 그쳤다. 33 그러자 배 안에 있던 사람들이 그분께 엎드려 절하며, “스승님은 참으로 하느님의 아드님이십니다.” 하고 말하였다.

 

Mt 21,1~11 예루살렘에 입성하시다 (마르 11,1-11); (루카 19,28-38); (요한 12,12-19)

1 그들이 예루살렘에 가까이 이르러 올리브 산 벳파게에 다다랐을 때, 예수님께서 제자 둘을 보내며 2 말씀하셨다. “너희 맞은쪽 동네로 가거라. 매여 있는 암나귀와 그 곁의 어린 나귀를 곧바로 보게 될 것이다. 그것들을 풀어 나에게 끌고 오너라. 3 누가 너희에게 무어라고 하거든, ‘주님께서 필요하시답니다.’ 하고 대답하여라. 그러면 그것들을 곧 보내 줄 것이다.”

4 예언자를 통하여 하신 말씀이 이루어지려고 이 일이 일어난 것이다. 5 “딸 시온에게 말하여라. 보라, 너의 임금님이 너에게 오신다. 그분은 겸손하시어 암나귀를, 짐바리 짐승의 새끼, 어린 나귀를 타고 오신다.”

6 제자들은 가서 예수님께서 지시하신 대로 하였다. 7 그들은 그렇게 암나귀와 어린 나귀를 끌고 와서 그 위에 겉옷을 펴 놓았다. 예수님께서 그 위에 앉으시자, 8 수많은 군중이 자기들의 겉옷을 길에 깔았다. 또 어떤 이들은 나뭇가지를 꺾어다가 길에 깔았다. 9 그리고 앞서 가는 군중과 뒤따라가는 군중이 외쳤다. “다윗의 자손께 호산나! 주님의 이름으로 오시는 분은 복되시어라. 지극히 높은 곳에 호산나!”

10 이렇게 하여 예수님께서 예루살렘에 들어가시니 온 도성이 술렁거리며, “저분이 누구냐?” 하고 물었다. 11 그러자 군중이 “저분은 갈릴래아 나자렛 출신 예언자 예수님이시오.” 하고 대답하였다.

 

2342CEB5-FF39-4576-8AD2-8B5644141447.jpeg

2A5153EB-62D1-477D-B885-B09D78C12C66.jpeg

A817F3CD-9741-4ED3-AD36-76CF946F0D98.jpeg

2AABD21D-BF67-419F-8368-CD4BD6761A86.jpeg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418 [토막 강론] 연중 제1주간 수 Mk 1,29-39 소명 file 이동욱 도마 2022.01.12 18
4417 [토막 강론] 주님 세례 축일 C Lk 3,15-16.21-22 세례는 참회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12
4416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수 Mk 6,45-52 용기와 두려움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9 7
» [토막 강론] 주님 공현 대축일 Mt 2,1-12 공현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2 27
4414 [토막 강론] 천주의 성모 마리아 대축일(세계 평화의 날) Lk 2,16-21 성모님 file 이동욱 도마 2022.01.01 16
4413 [토막 강론] 성탄 팔일 축제 제5일 Lk 2,22-35 "율법에 따라"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9 13
4412 [토막 강론]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가정 축일(가정 성화 주간) Lk 2,41-52 "체리의 성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6 16
4411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낮 미사 Joh 1,1-18 말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5 18
4410 [토막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 - 밤 미사 Lk 2,1-14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4 19
4409 [토막 강론] 12월 22일 Lk 1,46-56 구유 file 이동욱 도마 2021.12.22 14
4408 [토막 강론] 대림 제4주일 C Lk 1,39-45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9 15
4407 [토막 강론] 대림 제3주 수 Lk 7,18ㄴ-23 행복과 불행; 비움과 채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5 28
4406 [토막 강론] 대림 제3주일 C Lk 3,10-18 기쁨 file 이동욱 도마 2021.12.11 24
4405 [토막 강론] 한국 교회의 수호자, 원죄 없이 잉태되신 복되신 동정 마리아 대축일 Lk 1,26-38 자기 욕심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8 20
4404 [토막 강론] 대림 제2주일 C Lk 3,1-6 "죄의 용서를 위한 회개"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5 17
4403 [토막 강론] 대림 제1주 수 Mt 15,29-37 가엾음, 자궁의 마음 file 이동욱 도마 2021.12.01 22
4402 [토막 강론] 대림 제1주일 C Lk 21,25-28.34-36 대림초 회개 [1]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8 24
4401 [토막 강론] 연중 제34주 수 Lk 21,12-19 미움 file 이동욱 도마 2021.11.24 48
4400 [토막 강론} 온 누리의 임금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왕 대축일 B Joh 18,33ㄴ-37 고해소 [1] 이동욱 도마 2021.11.21 17
4399 [토막 강론] 연중 제33주 수 Lk 19,11ㄴ-28 충실 file 이동욱 도마 2021.11.17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