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앙관련 글들을 누구나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묵상: “이것을 명심하여라. 도둑이 몇 시에 올지 집주인이 알면, 자기 집을 뚫고 들어오도록 내버려 두지 않을 것이다. “

 

어쩌면 도둑은 이미 들어와 함께하며 나와 같이 걸어가고 있는데 내가 그를 도둑이라 생각않고 나를 도와주는 파트너로...?

누가 도둑인지, 무엇을 노리는 지, 어떤 때에 다가오는지를 알아내고 방어선을 구축하는 것은 오직 말씀을 통해서, 말씀과 함께, 말씀 안에서 이루어 집니다.

 

그분께서 정말로 중요하다 하시는 것, 생명이라 말씀 하시는 것을 노리고 빼앗으려는 이가 도둑이며, 욕망과 탐욕과 불의의 순간에 그쪽으로 결정을 내리도록 나를 유혹합니다.

 

고백성사를 보러 가지 않는 이유중 하나는 그분께서 정말로 중요하게 생각 하시는 것을 빼앗겼는지도 모르기에 안 가는 것입니다.

그 성사를 보러가도 그분께서 무엇을 정말로 중요하게 생각하시는지 모르기에 중요한 고백은 놓치고 맙니다.

 

고백하기 힘든게 있어 이번 주에 성사를 못 보면 다음 주도 마찬가지로 힘들고 못 봅니다.(경험담)

제 영혼의 사정은 본당 신부님이 제일 잘 아시기에, 저는 손님신부님보다 본당 신부님을 선호합니다.

이 성사는 그분께서 나를 죽음에서 살리고 변화 시키기 위한 용서의 성사이기에 은총은 충만히 내려오는데 도살장에 끌려 가듯이 가면 내 자세 때문에 별 효력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204 레지오 간부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4
4203 평신도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2
4202 나의 잘못을 은총으로 바꾸기?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0
4201 '네가 나를 더 아프게 한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1
4200 그분의 잔치에 오라는 말씀을 하루에도 수 없이 듣습니다. 전혀 다른 말로 듣습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06 2
» 이미 들어와 함께하고 있는 도둑 ?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10
4198 환희의 신비 묵상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4
4197 ...라고 쓴다 김성한 야고보 2018.10.22 5
4196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 김성한 야고보 2018.10.19 0
4195 가정교회 김성한 야고보 2018.10.17 8
4194 엄청난 하느님의 말씀이 그냥 말씀만의 엄청남으로 끝나는 이유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9
4193 저희 마음이 슬기를 얻는 법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8
4192 짝사랑 김성한 야고보 2018.10.10 9
4191 레지오는...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7
4190 따로 분리될 수 없고 한 집에 꼭 같이 있어야 하는 마리아와 마르타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8
4189 새 영세자와 새 견진세례자를 찾습니다. 황선철 사도요한 2018.10.08 10
4188 얼마나, 언제쯤 이었습니까? 김성한 야고보 2018.10.07 2
4187 복음묵상의 더 깊은 곳 김성한 야고보 2018.10.03 3
4186 매일 교리교사 모집?: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9
4185 가분수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