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앙관련 글들을 누구나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환희의 신비 묵상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05:20 조회 수 : 4

환희의 신비 묵상:

-3단: 여관에 사람들이 꽉 차 너무 바뻐서 말씀에게 자리를 내어 줄 수 없었던 것처럼, 나에게 일어나는 다른 이들과의 크고 작은 관계의 사건들 안에서 '나 자신'으로만 가득차 그 사건 안에서 말씀이 내 안에 들어와 태어나길 바라심을 강력히 거절하는 내 자신을 봅니다.

그 사건안에서 말씀이 태어나기 위해 어떨개 해서든 그분의 뜻을 부여잡으려는 뜨거움이, 간절함이 없습니다.

 

-4단: 저희가 다른 이들과의 크고 작은 관계의 사건들 안에서 하느님이 원하시는 방향으로 걸어가기 위해 생기는 십자가를 짊어지고 갈 때, 그 십자가를 짊어지고 감으로 인해 저희 입에서 나오는 고통의 신음에 성모님의 마음은 예리한 칼에 찔린듯 아파하실 것입니다. 저희 또한 성모님의 자녀이기 때문아고 내가 그분의 자녀라는 삶의 증거입니다.

주님께 삶의 순간들을 봉헌하겠다는 이들에게 생기는 예언된 고통이며, 그분께 봉헌된 삶을 살고 있다는 증거의 고통입니다.

 

-5단: 예수님 만나러 주일 미사 갔다가 예수님은 거기에 나두고 세상밖으로 나갑니다. 예수님을 거기에 나두고 왔다는 사실을 새까맣게 모른체...

내 자신을 두리번 거리며 아주 잘 살펴보기전엔 미사후 예수님을 잊고 세상에 나갔다는 것을 눈치채지 못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204 레지오 간부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4
4203 평신도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2
4202 나의 잘못을 은총으로 바꾸기?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0
4201 '네가 나를 더 아프게 한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14 1
4200 그분의 잔치에 오라는 말씀을 하루에도 수 없이 듣습니다. 전혀 다른 말로 듣습니다. 김성한 야고보 2018.11.06 2
4199 이미 들어와 함께하고 있는 도둑 ?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10
» 환희의 신비 묵상 김성한 야고보 2018.10.24 4
4197 ...라고 쓴다 김성한 야고보 2018.10.22 5
4196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 김성한 야고보 2018.10.19 0
4195 가정교회 김성한 야고보 2018.10.17 8
4194 엄청난 하느님의 말씀이 그냥 말씀만의 엄청남으로 끝나는 이유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9
4193 저희 마음이 슬기를 얻는 법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8
4192 짝사랑 김성한 야고보 2018.10.10 9
4191 레지오는...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7
4190 따로 분리될 수 없고 한 집에 꼭 같이 있어야 하는 마리아와 마르타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8
4189 새 영세자와 새 견진세례자를 찾습니다. 황선철 사도요한 2018.10.08 10
4188 얼마나, 언제쯤 이었습니까? 김성한 야고보 2018.10.07 2
4187 복음묵상의 더 깊은 곳 김성한 야고보 2018.10.03 3
4186 매일 교리교사 모집?: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9
4185 가분수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