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앙관련 글들을 누구나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9/17 독서에 나오는 고린토 신자들과 복음에 나오는 백인대장...
주님의 만찬에 믿는다고 모여 있지만, 자신들의 마음가짐과 행동으로 그 자리를 스스로 주님의 만찬이 아닌 것으로 만들어 버리고, 
믿는 이들의 모임에 가는 사람은 아니지만, 믿는 이들이 주님의 만찬에서 힘을 얻어 다른 이를 배려하고, 측은히 여겨 보살피는 그 일을 백인 대장은 살아갑니다.
미사에 참석하며 살아가며 아직 그 영양분을 삶에서 잘 드러내지 못하는 저희에게 오늘의 독서와 복음을 통해 비교를 통해 다시 한 번 깨우쳐 주려는 말씀으로 들렸습니다. 비교 당했습니다.

사실 모든 성사는 그분을 향하도록, 그분께 가까이 가도록, 그분을 살아가도록 이끌어 주어야 하는데, 성사라는 양식을 행함에 만족을 느끼고 더 앞으로 나아가지 못함에 멈춰있는...

그렇지만 여러분이 한데 모여서 먹는 것은 주님의 만찬이 아닙니다.
21 그것을 먹을 때, 저마다 먼저 자기 것으로 저녁 식사를 하기 때문에
어떤 이는 배가 고프고 어떤 이는 술에 취합니다.
22 여러분은 먹고 마실 집이 없다는 말입니까?
아니면, 하느님의 교회를 업신여기고
가진 것 없는 이들을 부끄럽게 하려는 것입니까?(독서)
.
마침 어떤 백인대장의 노예가 병들어 죽게 되었는데,
그는 주인에게 소중한 사람이었다.
3 이 백인대장이 예수님의 소문을 듣고 유다인의 원로들을 그분께 보내어,
와서 자기 노예를 살려 주십사고 청하였다.
4 이들이 예수님께 다가와 이렇게 말하며 간곡히 청하였다.
“그는 선생님께서 이 일을 해 주실 만한 사람입니다.
5 그는 우리 민족을 사랑할 뿐만 아니라 우리에게 회당도 지어 주었습니다.”(복음)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4197 ...라고 쓴다 김성한 야고보 2018.10.22 10
4196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 김성한 야고보 2018.10.19 2
4195 가정교회 김성한 야고보 2018.10.17 15
4194 엄청난 하느님의 말씀이 그냥 말씀만의 엄청남으로 끝나는 이유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15
4193 저희 마음이 슬기를 얻는 법 김성한 야고보 2018.10.14 13
4192 짝사랑 김성한 야고보 2018.10.10 11
4191 레지오는...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10
4190 따로 분리될 수 없고 한 집에 꼭 같이 있어야 하는 마리아와 마르타 김성한 야고보 2018.10.09 16
4189 새 영세자와 새 견진세례자를 찾습니다. 황선철 사도요한 2018.10.08 14
4188 얼마나, 언제쯤 이었습니까? 김성한 야고보 2018.10.07 4
4187 복음묵상의 더 깊은 곳 김성한 야고보 2018.10.03 5
4186 매일 교리교사 모집?: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11
4185 가분수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3
4184 그분을 안다고 증언하는 것 김성한 야고보 2018.09.23 3
4183 사랑의 실천 앞에서 김성한 야고보 2018.09.20 5
4182 말로만 죄인? 김성한 야고보 2018.09.20 2
» 겉으로는 믿는이들의 모임에 가지 않는 백인대장?과의 비교 김성한 야고보 2018.09.18 4
4180 십자가의 상처...부활할 그리스도인의 모습 김성한 야고보 2018.09.14 2
4179 성 십자가 현양 축일 묵상 김성한 야고보 2018.09.14 180
4178 금욕과 극기 김성한 야고보 2018.09.14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