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성당활동

   주일미사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평일미사

    수요일 오전 10시
    목요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5시

   성당문의

성당문의 안내[클릭]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

신자등록 및 성사안내[클릭]

   성당주소

    3031 Holland Road,
    Apex, NC 27502
    전화: (919)414-9256
    이메일: hellospjcc@gmail.com

자유롭게 공동체간의 의견을 표현할수 있는 게시판 입니다. 부적절한 내용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기복신앙이란 뭔가 본인에게 이득이 되는 복을 바라는 신앙 행태를 말합니다. 쉽게 말하면 "잘 먹고 잘 살게 해 주세요"하는 바람일 것입니다. 복을 기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기에, 구약의 많은 예언자들이 이미 이야기했듯이 하느님의 뜻을 추구하기 보다는 자신의 입장에 맞게 하느님의 뜻을 왜곡해서 자신의 소원 성취와 입신양명, 무병장수와 자손 번영등을 목적으로 삼는 신앙 행태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종교는 그 특성상 아무리 사회가 진보를 해도 원초적인 형태의 샤머니즘 등 기복적인 면이 남아 있을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봅니다. 

 

기복 신앙 자체의 잘잘못을 따지기 이전에 왜 이런 기복적인 신앙생활을 하는가 생각해 보면, 그것은 사람들의 불안감에서 야기되는 것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자신의 힘으로 해결할 수 없는 것을 하느님에게라도 부탁하고 싶은게 인지상정일 것입니다. 기복적인 행위를 하는 이유는 불안감과 답답함, 미래에 대한 걱정 등 때문일 것입니다. 점이나 사주를 보러 가고 무당을 찾아가는 것이 바로 신자들이 무의식적으로 하는 기복적인 행위라고 생각합니다. 

 

프로이트는 불안감을 외상적 상황과 위험 상황이라는 두 가지 상황으로 나누어서 이론을 제시했습니다. 불안은 모친의 부재, 신체적, 정서적 학대, 천재지변, 애정의 대상 상실 등에서 발생한다고 합니다. 사람들은 불안을 없애기 위해서 여러가지 행위를 하는데 종교적인 상황에서는 바로 이러한 기복적인 행위를 하게 되는 것입니다. 

 

심리학에서 사랑은 자체애, 자기애, 대상애의 순서로 발달해 간다고 합니다. 즉 사람은 태어나서 자기를 가장 먼저 사랑한다는 것입니다.  그 이후에 발달을 거듭하면 다른 사람을 사랑하게 됩니다. 그런데 자기를 너무 지나치게 중요하게 여기면, 자기애적 성격으로 변해간다고 봅니다. 이런 사람들의 특징은, 자신이 특별하다고 믿거나 다른 사람의 감정과 요구에 관심이 없고, 자신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다른 사람을 이용하곤 합니다. 종교적인 면에서도 하느님보다는 자기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기에 이런 행위를 할 수도 있다고 보입니다. 

 

기도는 하느님과의 대화라는 것은 이미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다시 말하자면 하느님께 내 이야기만 늘어놓는 것이 아니고, 하느님의 이야기도 들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내 소원만을 빌고 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자신의 이야기만을 한다면 대화가 아닐 것입니다. 

 

말씀하신 대로 많은 사람들이 종교를 갖는 이유는 복을 빌고 마음의 평화를 얻기 위해서이기도 합니다. 또 많은 사람들이 자기의 행복과 안녕을 빌면서 헌금도 하고 봉사 활동도 하는 것도 사실입니다. 다만 하느님을 내 마음대로 이용하지 않아야 한다는 점을 잊지 않으시길 빕니다. 

번호 제목 이름 세례명 날짜 조회 수
130 12월의 가을 [1] 김명화 스텔라 2017.12.07 138
129 누나 수녀님의 편지 김재화 시몬 2017.11.27 140
128 구노의 아베마리아 AdelaKim Adela 2017.11.22 53
127 소개 합니다. - 워싱턴 디씨에 성경박물관 오픈 AdelaKim Adela 2017.11.20 98
126 정약종 아우구스티노와 주교요지 김인숙 베레나 2017.11.17 64
125 타 종교에 대한 가톨릭의 관용은 ‘종교다원주의’ 아닌지요? 김재화 시몬 2017.11.03 86
124 2017년 10월22일 미주 평화 신문 file 방정모 요한 2017.10.28 197
123 소풍 [1] 김명화 스텔라 2017.10.13 214
122 가톨릭에 부정적인 타종교 사람을 어떻게 대해야 하나요? 김재화 시몬 2017.09.26 95
121 10월7일 토요일 랄리 한인회 행사 방정모 요한 2017.09.11 101
120 2017년도 10월 랄리(NC) 지역 순회영사 실시 계획 방정모 요한 2017.09.11 87
119 사랑의 말로 회복되는 우리의 관계 <8/27주보계속> [1] 방정모 요한 2017.08.25 96
118 감사 시리즈 (2) [1] 김명화 스텔라 2017.08.12 143
» 기복 신앙이 잘못된 것인가요? 김재화 시몬 2017.08.04 93
116 성당 건축의 의미 [1] 김인숙 베레나 2017.07.27 128
115 어떤 것을 알려면 - 존 모피트(류시화 옮김) [1] file 김혜윤 파비올라 2017.06.14 159
114 기도는 하루를 여는 아침의 열쇠 - 법정스님 김혜윤 파비올라 2017.06.14 66
113 커피의 종류와 특성 나정우 그레고리오 2017.07.11 200
112 물질적 풍요로움은 결코 삶의 풍요로움을 이루어낼 수 없다. 김재화 시몬 2017.06.19 144
111 나는 왜 작은 일에만 분개하는가 [1] 김명화 스텔라 2017.06.17 228